뜨거운 감자, '평화의 소녀상 산넘어 산'!

화순 평화의 소녀상 건립추진위원회, 5천만원 모금 밝혀.....소녀상 설치 장소 설문조사 12월 30일까지 연장.....김선옥 대표 '접근성, 타당성 등 고려, 물망에 오른 5곳으로 선택됐다' 발언....향후 설치 허가 결과 주목.....특정정당이 먼저 추진??....

신문화뉴스 | 기사입력 2023/12/22 [08:51]

뜨거운 감자, '평화의 소녀상 산넘어 산'!

화순 평화의 소녀상 건립추진위원회, 5천만원 모금 밝혀.....소녀상 설치 장소 설문조사 12월 30일까지 연장.....김선옥 대표 '접근성, 타당성 등 고려, 물망에 오른 5곳으로 선택됐다' 발언....향후 설치 허가 결과 주목.....특정정당이 먼저 추진??....

신문화뉴스 | 입력 : 2023/12/22 [08:51]

 

@2022년 9월, 화순군민 통일 한마당 주요내용에 이미 평화의 소녀상 건립이 부대행사에 잡혀져 있었다.

@2023년 화순군민 통일 한마당 행사에 평화의 소녀상 부스가 설치된 순서 내용 


지난 5월 22일 화순축협하나로마트 2층 대회의실에서 화순평화의 소녀상 건립추진위원회 결성총회가 개최됐다.

그 자리에 참석한 현직 군의원 A씨는 '제안서 기준 소녀상 건립에 작품 제작비는 3천 3백만원, 건립에 대한 행사 비용 등 총 6천만원이 소요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12월 현재 모금액은 약 5천만원이다.

화순의 한 언론 보도 내용을 소개 한다. 화순 평화의 소녀상 건립추진위(상임대표 김선옥)가 소녀상 설치 관련 설문조사를 12월 30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고 보도 했다.

이어서 김선옥 상임대표는 '운영위원회에서 가장 많은 의견은 접근성, 타당성 등에 물망으로 오른 5곳으로 선택되어졌으며, 군과 협의가 최종 선택지가 될 것이다' 며 '현재 많은 분들의 노력과 성원으로 약 5천만원이 모금됐는데, 내년 1월까지 6천만원을 돌파하는 것이 목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화순 평화의 소녀상 설치 장소와 관련한 의견들을 수렴해 광덕문화광장(봉령빌딩 앞), 남산공원, 군청 앞 정원,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 동구리 호수공원 등 5곳으로 결정했다' 며 '이 곳들 중 평화의 소녀상 취지를 잘 알릴 수 있는 장소를 선택하면 된다'고 보도 했다.

 

또한, 평화의 소녀상은 올바른 역사를 청년과 후대에 물려주기 위한 의미 있는 조형물로 향후 접근성이 좋은 장소에 설치하겠다'고 덧붙혔다.

 

이상은 화순의 한 언론의 일부 기사 내용 및 김선옥 상임대표가 소녀상 단톡방에서 회원들에게 발언한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

 

그리고 모금액 5천만원을 이루었지만 6천만원까지 모금한다'고 언론은 보도 했다.

 

그러나, 일부 군민들은 '평화의 소녀상을 꼭 건립해야 하는지 그 저의에 동조할 수 없다' 며 '다른 지역은 3천여만원으로도 충분히 동상을 건립할 수 있는데 화순 건립 추진 단체는 굳이 6천만원 모금이 꼭! 필요한지 의혹이 간다'고 의견들을 제시하고 있다.

 

그리고 동상을 어디에 건립 할 건지, 소녀상 건립 허가가 날 것인지, 지속적인 관리는 누가 할 것인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모금운동에 참여한 군민의 성명을 세긴 비석을 세울 것인지에 대한 의혹도 배제할 수 없다.

 

특히나 모금운동에서 모금한 '6천만원'을 전부다 동상 제작비에 사용 할 것인지 아니면 그 회계를 어떻게 할 것인지 의혹이 제기 되고 있으며 정치적 사용에 대한 투명한 공개를 할 것인지도 주목돼 화순군민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화순읍 주민 A씨는 '모금에 대한 선거법 위반은 안되는지, 아무튼 화순의 뜨거운 감자 중 소녀상 건립에 대한 마무리가 어떻게 될지, 어디에 설치가 될지, 화순군은 설치 허가를 어떻게 할지 결과가 궁금하다' 며 우려에 목소리를 냈다.

 

출처- 파인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 ㅎㅎ 2023/12/29 [01:56] 수정 | 삭제
  • 푀소한의 비용으로 효율적인 효과를 거둬야지 추진위가 대부분의 성금을 군민의 십시리반의 성금으로 모아놓고 정치권과 결탁 성대한(?)행사로 기금을 써댈 모양이구만,ㅎㅎㅎ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